• 맑음동두천 -11.7℃
  • 구름많음강릉 -5.8℃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8.8℃
  • 맑음울산 -7.5℃
  • 구름많음광주 -6.9℃
  • 맑음부산 -5.4℃
  • 맑음고창 -13.8℃
  • 흐림제주 0.2℃
  • 구름조금강화 -8.5℃
  • 맑음보은 -13.0℃
  • 맑음금산 -12.5℃
  • 흐림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7.8℃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메뉴

윤석열 대통령, 순방 후 첫 공식 행보로 ‘과학기술 영 리더와의 대화’ 시간 가져

UAE-스위스 순방서 글로벌 석학과 미래설계와 첨단과학기술 육성을 위한 국제적 협력 및 인재양성 중요성 논의

 

한국사회적경제 고은석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윤석열 대통령이 1월 24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개최한 '과학기술 영 리더와의 대화'행사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오찬과 함께 진행된 이번 행사는 윤석열 대통령의 UAE-스위스 순방 후 첫 공식 행보이자, 계묘년 음력 새해 첫 일정으로서 AI, 첨단바이오, 양자, 우주 등 첨단 과학기술 분야의 유망연구자들과 오찬을 하며 과학기술 육성을 위한 국제적 협력 방안과 우수 인재 양성 및 확보 방안 등을 논의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 UAE-스위스 순방에서'미래비전 두바이 포럼' 및 '취리히 공과대학 양자 석학과의 대화'등 일정을 통해 글로벌 석학들과 함께 미래 설계와 과학기술 육성을 위해서는 국제적 협력과 인재 양성이 중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한 바 있으며, 이를 분야별 유망연구자들과 함께 논의하고, 연구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오찬 행사를 마련했다.


AI, 첨단바이오, 양자, 우주 등은 12대 국가전략기술 분야 중에서도 국가 안보 관련성과 신산업 창출 가능성이 큰 분야로서 우리의 자체 역량 확보가 필수적인 기술 분야이다.


참석자인 △전병곤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교수(AI)는 세계 최고 생성 AI, 초거대 AI 시스템 플랫폼 기술을 개발하여 FriendliAI를 창업한 경력과, 인텔·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 기업에서 연구원으로 근무한 경력이 있으며, △김선주 연세대 컴퓨터과학과 교수(AI)는 컴퓨터 비전 분야 전문가로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영상처리 분야 성과를 보유하고, 페이스북 등에서 연구한 경력이 있다. △ 윤태영 서울대 생명과학부 교수(첨단바이오)는 바이오와 전기‧물리 분야간 융합연구를 통해 세포막에 존재하는 단백질의 구조와 작용기작을 분자 1개 단위에서 관찰할 수 있는 성과를 창출했으며 美 하워드휴즈 의학연구소 등에서 박사후연구원 경력이 있으며, △우재성 고려대 생명과학부 교수(첨단바이오)는 차세대 신약 개발의 핵심분야인 막단백질 연구(약이 세포에 직접 들어가지 않고 작용)의 세계적 연구자로서 라이보텍(주)의 공동대표를 겸하고 있다. △ 손영익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양자)는 양자통신 네트워크의 핵심 기술인 양자 중계기 분야에 연구성과를 보유한 연구자로 美 실리콘밸리에 소재한 양자 컴퓨팅 유니콘 기업인 PsiQuantum에서 R&D 엔지니어로 일한 경험이 있다. △윤효상 KAIST 항공우주공학부 교수(우주)는 세트렉아이 인공위성 자세제어(AOCS) 분야 연구원, 美 민간 초소형 위성개발 및 위성영상 서비스 업체인 플래닛랩스에서 유도항법제어(GNC) 엔지니어로 근무한 경력이 있다. 영 리더들은 각자의 국제적 경력과 연구자이자 교육자로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분야별 세계 연구개발 동향, 국제협력, 우수인력 확보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은 “이번 순방과 과학기술 영리더와의 대화는 과학기술 분야 리더십 확보에 대한 대통령님의 강력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으로, 과기정통부는 국가전략기술 육성 방안 등에 맞추어 탁월한 인재를 전략적으로 육성하고, 국제적 협력을 통해 세계적 기술경쟁력을 확보해나가는데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