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9℃
  • 구름많음강릉 1.6℃
  • 맑음서울 -4.1℃
  • 구름많음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2.7℃
  • 흐림울산 5.3℃
  • 구름조금광주 3.3℃
  • 흐림부산 6.9℃
  • 흐림고창 2.0℃
  • 흐림제주 8.9℃
  • 구름조금강화 -4.9℃
  • 흐림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1.2℃
  • 맑음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4.4℃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메뉴

음악극 ‘정조와 햄릿’ 2022 하반기 지역순회 공연

 

한국사회적경제신문 김인효 기자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김삼진)이 전통예술 기반 창작음악과 연극을 결합한 음악극 '정조와 햄릿'을 9월 9일(금) 당진문예의전당, 10월 7일(금)~8일(토) 안동문화예술의전당, 10월 21일(금)~22일(토) 경남문화예술회관(진주)에서 공연한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2016년 제작한 기획공연으로 '2021 의정부예술의전당 개관 20주년 기념 특별공연' 선정, '2021 서울국제공연예술제' 초청으로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올 3월 지역 문화기관과 '우수공연 지역 공동유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4월 대전과 세종에 이어 9월과 10월에 충청,경상지역의 관객들을 만난다.

추석 연휴 시작일인 9월 9일은 당진문예의전당에서 2회의 공연이 예정돼 있다. 특히 1회차 공연은 추석 명절과 민선 8기,시승격 10주년을 기념해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전석 초대공연으로 진행돼 지역민들과 함께 풍성한 한가위를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조와 햄릿'은 창작 전통음악과 연극, 무용 등 다양한 예술적 요소가 결합된 장르로, 아버지의 억울한 죽음이라는 공통점을 가진 정조와 햄릿, 그리고 주변인물 간의 갈등 속에 그려지는 섬세한 심리묘사가 돋보인다. 여기에 미디어아트와 군무 등이 더해져 고전과 현대가 어우러지는 다채로움을 느낄 수 있다.

이 극은 특히 음악을 주목할 만하다. 전통을 소재로 독보적 창작음악을 선보이는 '상자루'의 음악은 극 중에서 무대 위 인물들의 감정에 동요되지 않으면서 극의 상황을 주도적으로 이끄는 역할을 한다. 이들은 대전과 세종 공연의 관객들로부터 '전통음악의 새로운 재현', '완성도 높은 연주의 호흡' 등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삼진 이사장은 '선선한 가을바람과 함께 지역 관객을 찾아가게 된 우수공연 '정조와 햄릿'을 통해 더욱 풍성한 계절이 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의 공연장별 예매 방법과 관람료 등 상세 정보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