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6℃
  • 흐림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10.5℃
  • 구름많음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3.4℃
  • 흐림광주 15.4℃
  • 흐림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12.1℃
  • 흐림제주 17.3℃
  • 구름많음강화 8.0℃
  • 구름많음보은 11.0℃
  • 구름많음금산 10.9℃
  • 흐림강진군 13.7℃
  • 구름많음경주시 12.7℃
  • 구름많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메뉴

“안양 인재 모십니다”…일자리 박람회로 올해 270명 취업

최대호 시장 “일자리는 생계유지·자아실현 수단…취직 기회 잡으시길”

 

한국사회적경제 김인효 기자 | “거울 보고 머리도 좀 만지시고요. 천천히 하세요.”


안양시민들이 줄을 서서 이력서 사진을 찍고 있는 곳은 사진관이 아닌 시청이다.


안양시가 24일 오후 2시‘시민과 함께하는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하면서 시청 별관 2층 홍보홀이 구직자들로 북적거렸다.


일자리를 구하는 200여명의 시민들은 박람회에서 1:1 면접을 보거나, 입사서류상담, 구직상담, 이력서 사진 촬영, 퍼스널컬러 진단, 노무상담 등에 참가했다.


미처 이력서 사진을 챙기지 못한 시민들은 무료로 증명사진을 찍었고, 20분이 채 되지 않아 기본 보정까지 마친 증명사진이 뚝딱 출력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안양, 군포, 의왕, 서울 등에 있는 총 17개 회사가 참여해 133명이 면접을 봤고, 이 가운데 34명이 채용됐다.


안양시는 올해 총 6번의 박람회를 개최했으며, 총 1638명의 구직자 중 908명이 면접에 참가했고, 270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안양시는 다양한 주제로 일자리 박람회를 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이후에도 일자리센터 홈페이지에 ‘24시 채용관’ 코너를 신설하는 등 채용행사를 포기하지 않고 온·오프라인을 연계해 사업을 지속했다.


지난 3월, 5월에 열린 박람회의 경우 온라인을 통해 채용정보를 사전 공개 및 접수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안전하게 1:1 면접을 진행했다.


6월에 열렸던 일자리 박람회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346명의 구직자가 참여해 올해 열린 박람회 중 가장 많은 67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이와 함께 ‘중장년이 다시 뛴다! 인생 2막 설계’라는 제목으로 사전특강도 진행했다.


9월에는 ‘청년 안정(안양정착)’을 주제로 안양아트센터에서 IT개발·R&D·마케팅·공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현직 실무자 직무컨설팅이 진행됐으며, 51명의 청년들이 취업에 성공했다.


10월에는 ‘직업계 고교생’을 위한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해 평촌경영고·안양문화고교 등 교복을 입은 200여명의 학생들이 청사를 찾아 31명의 고교생들이 최종 합격, 사회에 첫발을 내디뎠다. 면접 경험이 적은 고등학생들을 위해 취업 컨설턴트와 함께 특강, 모의면접, VR 면접 등도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일자리 박람회는 특히 온라인 구직활동이 익숙지 않은 중장년층이 이력서 작성부터 면접 기회까지 얻을 수 있어 반응이 좋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연령층의 구직자들이 취업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안양시는 내년에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박람회를 계획 중이다.


이날 박람회장을 직접 찾은 최대호 안양시장은 “일자리는 단순한 생계유지 수단을 넘어 자아실현의 수단”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내년에도 박람회에 참여하셔서 구직의 기회를 잡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