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3℃
  • 맑음강릉 9.9℃
  • 박무서울 7.7℃
  • 박무대전 2.9℃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7.4℃
  • 박무광주 6.2℃
  • 맑음부산 9.9℃
  • 구름많음고창 2.2℃
  • 맑음제주 10.0℃
  • 흐림강화 9.1℃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5℃
  • 구름조금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메뉴

진주지역자활센터, '제6회 지역사회 자활을 말하다' 개최

-자활사업에 대한 공감대 형성 - 가치를 디자인 하다 -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진주지역자활센터는 22일 경상국립대학교 칠암캠퍼스 100주년기념관 아트홀에서 자활사업 참여자 및 내빈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지역사회 자활을 말하다' 행사를 열었다.

 

'지역사회 자활을 말하다'행사는  지역사회에 진주지역자활센터의 활동을 알리고 진주시민들과 자활사업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201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6회째를 맞았다. 올해는 '꿈을 노래하다'(경연대회), '희망을 선물하다'(생산품 전시), '가치를 디자인하다'(참여주민 이야기 동화·그림)라는 주제로 개최됐다.

 

'꿈을 노래하다'에서는 예선을 통한 본선 진출자를 선정해 삶의 힘이 됐던 노래를 함께 부르며 즐거운 시간을 나누고, '가치를 디자인하다'는 자활참여자의 이야기를 동화와 그림으로 엮어 함께 공감하는 기회를 가지는 자리로 마련됐다.

 

'희망을 선물하다'는 100주년기념관 로비에 생산품을 전시를 통해 센터 생산품을 홍보하고 판매해 자활센터 및 자활기업의 생산품을 시민에게 알리는 장이 됐다. 진주시 관계자는 "스스로 자립하기 위해 노력하는 시민에게 일자리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지역자활센터가 자활사업의 가치를 공유하고 역할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지역자활센터는 2001년 7월 1일 지정돼 20여 년 동안 지역사회에 일자리를 창출해 저소득 주민에게 자립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2022년 보건복지부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김인효 기자 kjc816@ksen.co.kr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