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구름많음춘천 14.9℃
  • 맑음서울 18.7℃
  • 맑음인천 19.1℃
  • 맑음원주 15.7℃
  • 맑음수원 18.9℃
  • 맑음청주 18.4℃
  • 맑음대전 17.0℃
  • 맑음포항 19.7℃
  • 맑음군산 19.0℃
  • 맑음대구 17.5℃
  • 맑음전주 19.8℃
  • 맑음울산 19.5℃
  • 맑음창원 20.0℃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9.9℃
  • 맑음목포 18.8℃
  • 맑음여수 17.6℃
  • 구름조금제주 20.0℃
  • 맑음천안 16.6℃
  • 맑음경주시 16.7℃
기상청 제공

[긴급] 이란의 이스라엘에 대한 드론 공격

중동의 불안정성, 드론 공격으로 더욱 고조

 

한국 사회적경제신문 고은석 기자 | 유로뉴스에 따르면 이스라엘의 시리아 내 이란 영사관을 겨냥한 공습에 대한 보복으로, 이란은 4월 13일 이스라엘에 대한 드론 공격을 개시했다.

 

이는 양국 간의 긴장이 새로운 고조되는 계기가 되고 있다.

 

이 공격은 중동 지역의 긴장을 더욱 심화시키는 움직임으로, 국제 사회는 이 지역의 불안정이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

 

이란의 군사 행동은 지난 4월 1일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시작된 연쇄 반응의 일환이다.

 

지난번 이스라엘 공습은 이란 영사관을 완전히 파괴했으며, 여러 명의 이란 군 관계자가 사망했다고 전해졌다.

 

이란과 그 지역 파트너인 헤즈볼라는 이 공격에 대한 강력한 보복을 다짐하면서, 이 지역의 불안정이 계속해서 커지고 있다.

 

이번 드론 공격은 양국 간의 긴장을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렸다고 유로뉴스는 전했다.

 

이란의 이번 행동은 중동 지역에서의 군사적 긴장이 계속해서 고조될 수 있다는 우려를 낳고 있으며, 유엔과 여러 국가들은 긴장 완화를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각국은 이스라엘과 이란이 군사적 대응을 자제하고 평화적 해결책을 모색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