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9.7℃
  • 구름많음강릉 -6.3℃
  • 서울 -8.8℃
  • 대전 -8.6℃
  • 구름많음대구 -10.1℃
  • 흐림울산 -8.0℃
  • 흐림광주 -5.6℃
  • 구름조금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7.7℃
  • 제주 3.9℃
  • 흐림강화 -8.5℃
  • 흐림보은 -10.9℃
  • 흐림금산 -9.9℃
  • 맑음강진군 -8.8℃
  • 구름많음경주시 -10.7℃
  • 구름많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메뉴

구미시, 다부처 공동기획 프로젝트 『AI기반 스마트 산재예방 시스템 』개발 테스트베드 선정!!

 

한국사회적경제 고은석 기자 | 구미시는 다부처 공동기획 프로젝트 'AI기반 스마트 산재예방 시스템'개발에 참여하게 됐다.


'AI기반 스마트 산재예방 시스템'개발은 정부의 ‘중대재해 감축로드맵’에 따라 스마트 안전기술을 통합·적용하여 전 업종에 걸쳐 산업재해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중대재해를 획기적으로 감축하여 근로자의 건강권 보호 강화를 위해 필요한 사업이다.


2024년부터 2026년까지 3년간 150억(국비 135, 민자 15)이 투입될 계획이며, 고용노동부의 주관하에 행정안전부, 환경부, 구미시 및 안전·첨단 ICT 기술전문가의 참여로 진행되는 사업으로서 주관부서인 고용노동부는 전 업종의 유해·위험요소를 분석하고 시스템화하며, 행정안전부는 사고원인 조사에 관한 정보공유, 환경부는 화학물질 관련 화재·폭발 유출 대응 기술발굴 및 적용 작업 선정·지원, 구미시는 시스템 개발에 필요한 정보 제공 및 개발된 시스템을 적용할 수 있는 테스트베드 역할을 수행한다.


다부처 공동기획 프로젝트인 만큼 각 부처의 전문성을 최대한 발휘하여 전 업종에 걸쳐 구체적이며 활용성이 매우 높은 예방시스템이 개발·구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산재로 인한 사망자 수는 감소추세이나 2021년도 우리나라 근로자 사고사망자 828명, 사고만인율 0.43‱로 OECD 38개국 중 34위로 여전히 근로자안전사망사고의 비율은 높은편이며, 선진국에 비해 예방시스템이 많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구미시는 이번 다부처 공동기획 프로젝트인 'AI기반 스마트 산재예방 시스템'개발·구축을 위한 테스트베드 역할을 통해 선제적으로 산업재해 예방에 대응하며, 향후 국가산업단지 내 시스템을 적극 도입할 계획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구미는 국가산업단지 내 반도체, 제조업 등 국가 주요산업이 집적되어 있으며, AI기반 스마트 산재예방 시스템 개발 및 구축을 계기로 산업재해예방에 선도적 위치를 공고히 하고 안전한 기업도시 이미지를 확립하며 향후에도 산업재해예방을 위한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