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6℃
  • 흐림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10.5℃
  • 구름많음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3.4℃
  • 흐림광주 15.4℃
  • 흐림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12.1℃
  • 흐림제주 17.3℃
  • 구름많음강화 8.0℃
  • 구름많음보은 11.0℃
  • 구름많음금산 10.9℃
  • 흐림강진군 13.7℃
  • 구름많음경주시 12.7℃
  • 구름많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메뉴

군위군에서 효림배 미래여제 최강전 성황리에 마쳐

 

한국사회적경제 claire-shin 기자 | 군위군 청소년수련원에서 23~24일 양일간 펼쳐진 제1회 효림배 미래여제 최강전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창호 국수(프로 9단) 등 바둑계의 유명인사들이 대거 참석한 개회식을 시작으로 프로기사들의 숨 막히는 대국이 펼쳐졌다. 결승전에서는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김은지 3단이 초대 챔피언에 올라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김진열 군위군수는 시상식에서 “프로기사분들이 군위에 방문해 열띤 시합을 펼친데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우리군도 바둑 발전을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애써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군위군은 미식축구, 바둑 등 이색적인 대회가 열려 지역스포츠 활성화에 한몫하고 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