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1.5℃
  • 맑음강릉 16.3℃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2℃
  • 구름많음대구 12.8℃
  • 구름많음울산 15.5℃
  • 구름많음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8.1℃
  • 구름많음고창 13.5℃
  • 구름많음제주 17.3℃
  • 흐림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1.3℃
  • 맑음금산 11.4℃
  • 구름조금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5.0℃
  • 구름많음거제 15.5℃
기상청 제공
메뉴

기획재정부, 한-케냐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기본약정 체결

아프리카 신흥국 케냐와의 인프라 협력 본격화

 

한국사회적경제 응웬안 기자 |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은주구나 은둥우(Njuguna Ndung’u) 케냐 재무장관은 11.23일 서울에서 개최된 한-케냐 정상회담 계기 양국 정상 임석하에 한-케냐 정부 간 2022~2026년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기본약정에 서명했다.


동 기본약정 체결에 따라 케냐 정부에 대한 EDCF 차관 지원 한도액은 2022~2026년 기간중 미화 10억 달러로 증액됐다.


케냐는 동아프리카를 대표하는 거점국가이며, 양호한 정부 거버넌스와 경쟁력 있는 기업환경을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 중인 신흥 개도국으로 개발수요가 풍부하고 우리 기업 진출 관심이 높아, 이번 EDCF 기본약정 체결을 계기로 향후 에너지, 디지털 등 고부가가치 인프라 분야에서 양국 간 활발한 협력이 기대된다.


최근 우리 정부는 EDCF 협력을, 기존 아시아 국가 위주에서 다변화하여 아프리카 등 제3 지역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그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올해 8월 개최된 EDCF 운용위원회를 통해 아프리카에서 제2의 베트남, 인도네시아와 같은 차세대 개도국 경협 파트너를 발굴‧육성해 나간다는 중장기 비전을 제시한 바 있다.


우리 정부는 이번 한-케냐 EDCF 기본약정 체결을 계기로 양국 간 인프라 협력이 가속화되고 가까운 미래에 한-케냐 경제협력이 아시아 주요 개도국 못지않게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며,케냐 외에도 경협 잠재력이 큰 아프리카, 중남미 등 비(非)아시아 신흥 개도국들과의 EDCF 협력을 지속 확대‧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