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1.8℃
  • 맑음광주 1.7℃
  • 맑음부산 1.9℃
  • 맑음고창 0.6℃
  • 구름조금제주 7.4℃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2.7℃
기상청 제공
메뉴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대구’함께 만들어요!

대구시, 2022 여성폭력 추방주간(11.25.~12.1.) 운영

 

한국사회적경제 고은석 기자 | 대구시는 ‘2022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맞아 11월 24일 오후 2시에 달성습지 및 대명유수지 일원에서 민·관 합동 홍보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기념사업을 추진한다.


‘여성폭력’이란 가정폭력, 성폭력, 성매매, 데이트폭력, 스토킹 등 여성에 대한 신체적·정신적 폭력으로 여성의 안전할 수 있는 권리를 침해하는 행위를 말한다.


지난해 1년간 대구지역에 발생한 여성폭력 현황을 보면 가정폭력 2,078건, 성폭력 1,280건, 성매매 63건, 데이트폭력 548건, 스토킹 47건 등이다.


대구시는 이러한 여성폭력을 예방하고 시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여성폭력방지 기본법’에 따라 매년 11월 25일부터 일주일간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기념사업으로 대구시는 민·관합동 홍보캠페인, 여성안전 학술세미나, 여성폭력 관계기관 간담회, 여성폭력상담원 워크숍,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등을 이달부터 12월 말까지 진행한다.


먼저 이달 24일(목) 민·관 합동 홍보캠페인은 대구시와 달서구, 달서경찰서, 여성폭력피해 상담소 및 보호시설(20개소) 등 70여 명이 참여하며, 달성습지 및 대명유수지 일원에서 여성폭력추방 플래시몹, 사진전, 홍보물 배부 등으로 진행된다.


또한 여성안전 학술세미나는 이달 25일(금) 오후 3시에 대구행복진흥원 여성가족본부 대회의실에서 개최되며,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여성1인가구 안전환경 조성’을 주제로 토론을 펼친다.


안중곤 대구시 청년여성교육국장은 “우리 모두가 행복한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대구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