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3.4℃
  • 구름조금대전 -1.6℃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1.6℃
  • 구름많음고창 -0.5℃
  • 구름조금제주 5.7℃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0.4℃
  • 구름조금거제 2.0℃
기상청 제공
메뉴

군산시, `23년도 국가예산 확보 사활, 총력 대응

김미정 부시장 국회방문, 예결위원 면담 국비확보 요청

 

한국사회적경제 김인효 기자 | 내년도 정부예산을 결정하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위심사가 한창인 가운데, 24일 김미정 군산시 부시장이 국회 예결소위 위원을 방문하는 등 국가예산 확보 활동에 나섰다.


김미정 부시장은 한병도, 이용호 예결소위 위원, 정운천 예결위원, 지역 국회의원인 신영대 의원실을 방문해 군산시 2023년 국가예산 중점 확보대상 사업에 대해 예산확보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피력했다.


국회단계에서 증액을 요청한 주요 사업으로는 △군산항 특송화물 통관장 설치(18억원), △군산, 어청도~연도 항로분리 여객운항결손금 지원(5억원), △지역거점 전파플레이그라운드 구축·운영사업(3억원), △새만금 산업단지 임대용지 조성(64억원 증액), △군산사랑상품권 발행 및 운영(200억원) 등이 있다.


시는 주요 사업 예산들이 증액 반영될 수 있도록 정치권과의 공조를 통해 국회 예산심의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발빠르게 대응할 계획이다.


김미정 부시장은 “정부예산안이 의결되는 마지막까지 전북도·정치권과의 공조를 통해 주요 사업 예산을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23년도 정부예산안은 국회의 심의를 거쳐 12월 2일까지 확정될 예정이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