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7.1℃
  • 구름많음강릉 11.9℃
  • 박무서울 8.1℃
  • 박무대전 2.3℃
  • 박무대구 1.3℃
  • 맑음울산 5.3℃
  • 박무광주 5.0℃
  • 맑음부산 9.8℃
  • 구름조금고창 1.7℃
  • 구름조금제주 9.7℃
  • 구름많음강화 9.4℃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메뉴

거제에 세계 최초, 공인 로터세일 실증센터 구축

방재시험연구원, 거제시, 거제시의회, 대우조선해양(주) 업무협약 체결

 

한국사회적경제 김인효 기자 | 경남 거제에 세계 최초, 공인 로터세일 실증센터가 구축될 전망이다.


방재시험연구원과 거제시, 거제시의회, 대우조선해양(주)는 11월 24일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조선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선박 풍력추진보조장치(로터세일) 실증센터를 구축하는데 협력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방재시험연구원은 주관연구기관으로서 실증센터 구축, 운영을 책임지고 거제시와 거제시의회는 예산 및 행정 지원을 대우조선해양은 로터세일 기술개발 지원과 사업부지 10년 무상제공을 협약했다.


협약식을 주관한 방재시험연구원 문성호 원장은 산업통상자원부의 2022년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으로 추진하는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된다면 국제적으로 공인 받을 수 있는 세계 최초 로터세일 실증센터가 2023년 3월 착공하여 2026년 상반기 경남 거제에 구축될 것이라고 밝혔다.


로터세일은 마그누스 효과를 활용하여 풍력으로 선박의 보조 추진력을 얻을 수 있는 장치로서 운항 연료를 6~8% 절감할 수 있는 장치이다.


최근 조선업계의 화두 중 하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미래 친환경 무탄소 선박의 시장 주도권을 어떻게 선점하느냐? 이다.


조선업계에서는 세계적인 탄소중립 기조에 맞추어 친환경 선박연료 기술개발과 함께 이제는 연료 사용량 자체를 줄여 탄소배출을 저감할 수 있는 로터세일 기술개발도 중요한 시점으로 보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2019년부터 로터세일 시스템을 자체 개발을 진행했고, 지난해 3월 노르웨이선급(DNV)으로부터 기본 승인(AIP)을 획득한 후, 국내 조선업계 최초로 개발, 제작한 높이 30m, 직경 5m의 로터세일 시제품과 실험센터를 이날 협약식 이후 공개했다.


대우조선해양에 따르면 로터세일 개발을 통해 이미 성공적으로 적용하고 있는 ALS(공기윤활장치), Shaft Generator Motor(축발전모터), DS4(스마트십 솔루션) 등의 기존 연료 절감 장치에 새로운 풍력추진보조장치를 더함으로써 선박 종류와 운항 경로에 따라 가장 적절한 연료 절감 장치를 제시할 수 있게 됐다고 한다. 또한, 글로벌 경쟁에서 기술적 우위를 선점하고, 선주들에게는 운영비를 추가로 절감할 수 있는 친환경 명품 선박을 제공할 것임을 밝혔다.


박종우 거제시장은 “조선업 재도약을 위한 연구개발사업으로 국비 50억 원을 포함한 총 7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으로 미래 선박 시장에서 국내 조선사들이 기술 초격차를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매년 2,000~3,000억 원에 이르는 신규 국내 조선기자재 시장을 개척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