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한카드, hy와 손잡고 카드 ‘약속배송 서비스’ 도입

URL복사

 

한국사회적경제신문 관리자 기자 | 신한카드가 유통 전문 기업으로 도약을 추진하는 hy와 금융과 유통을 융합하는 전략적 제휴 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각사가 보유한 장점과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신규 서비스 △상품 △마케팅 등 다각적 측면에서 협력을 추진해 고객에게 차별적 서비스와 가치를 제공할 계획이다.

먼저 양사는 카드 '약속 배송 서비스'를 하반기 중 도입할 예정이다. 약속 배송 서비스는 친절하고 신뢰감 높은 전국 1만1000명 규모의 hy 프레시 매니저가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맞춰 신한카드를 직접 배송하는 서비스다. 신한카드 고객이 카드 신청 시 수령 방법으로 해당 서비스를 신청하면 된다. 전국 배송망을 통해 직장과 가정 모두 받을 수 있다. 고객이 배송원 정보와 배송 시간을 미리 알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번 약속 배송 서비스 도입을 통해 고객 맞춤 배송이 가능해짐에 따라 카드 배송 관련 편의성 제고 효과가 예상되며, 특히 1인 가구와 여성 고객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더해 hy는 신규 고객 대면 기회 확보 및 배송 사업 영역 확대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온라인 플랫폼 연계를 통한 신규 고객 마케팅도 강화한다. 신한카드 온라인 플랫폼 '신한 플레이'와 hy의 온라인몰 '프레딧'에서 hy 제품을 신한카드로 정기구독 결제할 경우,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공동 마케팅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hy 프레딧 멤버십 회원에게 멤버십 구독료 3500원 캐시백, 프레딧몰 결제금액 10% 할인, 오프라인 쇼핑 5% 할인 등 특별 혜택을 제공하는 '프레딧 멤버십 신한카드'도 출시할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식품,유통 전문 기업인 hy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약속 배송 서비스 도입 등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와 만족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비전에 맞춰 고객에게 다양하고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