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46

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성남시는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예비타당성조사 중인 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사업의 주민 염원 홍보 및 공감대 형성을 위한 챌린지를 1월 12일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챌린지는 지하철 8호선 판교 연장을 염원하는 문구를 자유롭게 작성·촬영하여 Facebook 등 SNS에 업로드하고 친구 중 2~3명을 챌린지 대상자로 지명하는 방법이다. 챌린지는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시까지 진행하고 최초 시행자는 은수미 성남시장이 시작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성남시는 주민들의 의지를 피력하고자 작년 12월부터는 10만명 청원 서명을 목표로 성남시 전 부서 및 행정복지센터, 공동주택관리사무소, 테크노밸리입주기업, 모란시장, 현대백화점, 관내 지하철역에 서명부를 설치하여 서명을 받고 있다, 또한 8호선 판교 연장사업의 주민 홍보를 위해 플래시 영상 및 카드뉴스를 제작하여 배부할 계획이다.

성남시는 작년 12월부터 현재까지 인근 광주 뿐만 아니라 수원, 용인시와 더 멀리 떨어져 있는 인천, 안양, 의왕시에서도 공문으로 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사업에 대해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8호선 지하철이 판교까지 연장되면 인접 광주 뿐만 아니라, 수원, 용인시와도 연결돼 월곶~판교선의 경유지인 인천, 시흥, 안양, 의왕 등에서도 판교역에서 환승이 가능해 서울 송파, 구리, 남양주 등으로 접근가능하여 성남시 뿐만 아니라 수도권 전체 광역철도 이용자의 편의가 향상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예비타당성조사시 정책성 평가항목에 지역의 주민태도 및 외부여건을 반영하게 되어 있어, 성남시는 향후 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사업의 서명자료, 타 지자체 지지 의사 공문을 첨부하여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한국개발연구원(KDI)에 제출할 계획이다.

한편 성남시 관계자는 “경제성 뿐만 아니라 성남시민의 염원을 정책성 평가에 담아 예비타당성조사가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시의 모든 역량을 총 집중하겠다” 라고 밝혔다.

 

황인규 기자 ksen@k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