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대구 자활사업 대담마켓 취약계층 경제적 자립과 사회적 가치 실현

94
사진설명(-2021년-대담마켓-연말장처-우리-깐부-잖아-크리스마스-선물)

2021년 대구 자활사업 대담마켓, 취약계층의 경제적 자립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돕다

대구광역자활센터(센터장 박송묵)는 대구광역시지역자활센터(협회장 손수진)와 함께 ‘2021년 대구 자활사업 온라인몰 대담마켓 연말장터’를 개최한다.

이번 대담마켓 연말장터는 대구 9개 지역자활센터(중구·동구·서구·남구·북구·수성·달서·달서행복·달성)의 자활근로사업단 및 자활기업이 참여해 온라인을 활용해 자활생산품을 판매하며, 보호종료아동 및 청년자활참여자로 구성된 대구 자활 ICT광역청년자립도전사업단인 ‘청년기획’과 연계해 홍보·마케팅을 진행한다.

또한 사회적경제 기업인 무한상사 사회적협동조합과 지역문화공동체 반반협동조합이 홍보·유통·판매를 위한 파트너십으로 참여한다. 이번 행사 기간은 12월 6일(월)부터 12월 17일(금)까지이다.

대담(‘대구자활을 담다’)마켓을 통해 올겨울, 사랑하는 사람과 가장 따뜻하고 가치 있는 크리스마스 선물도 나누고, 우리 지역의 취약계층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착한 소비가 되기를 기대한다.

한편 대구광역자활센터는 2004년 4월 1일 설립해 지역자활센터, 자활사업단 및 공동체의 안정적인 시장경제 진입, 종합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광역 네트워크 형성과 실무자, 참여자에 대한 다양한 분야의 교육 지원, 광역 단위의 지역 공동체 사업 추진 및 창업·취업 지원 체계 구축을 위한 종합적인 지원센터로서의 역할을 하고자 한다.

김인효 기자 kjc816@k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