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교육과 보육은 통합 일원화해야 한다.

65
사진설명(-미래-세대를-위한-영유아교육체제-구축-방안-국회-토론회-포스터-)

유아교육과 보육은 통합 일원화해야 한다.

21세기 급격한 사회 변화와 교육 불평등 및 한국사회의 출생아 급감에 대처하고, 국제사회의 영유아교육 추세에 부합하는 새로운 영유아교육체제를 구축할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으며, 유아교육과 보육은 통합 일원화해야 한다..

아이행복세상아이행복대통령을 요구하는 백만인 서명운동본부(상임대표: 임재택 등)1116() 오전 10국회 8 간담회의실에서 미래 세대를 위한 영유아교육체제 구축 방안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기조 발제는 상임대표인 임재택 부산대 명예교수가 21세기 교육대전환의 첫걸음! 미래 세대를 위한 영유아교육체제 구축을 주제로 발표한다.

토론은 김영란 장애영유아보육교육정상화를위한추진연대 상임공동대표가 장애영유아의 동등한 권리 구현을 주제로 발표하며,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한국사립유치원협의회, 영유아교사협회, 전국국공립유치원교사노조, 교육희망네트워크,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세종시교육청 교육감 비서실장, 전 청와대 비서관 등 보육과 유아교육의 보육·교육 교직원과 운영자를 대표하는 단체, 학부모, 행정 담당관 등이 총 망라되어 함께 토론에 나선다.

 

김인효 기자 kjc816@k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