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 책과 전자북 ‘ 2021 내 책 갖기 소량 출간 캠페인 8.31 종료

61

종이 책과 전자북 한꺼번에 2021 내 책 갖기 소량 출간 캠페인 8.31 종료

오늘 8월 31일 한국문학세상은 아시아문예진흥원과 함께 국민의 개인저서 출간을 최저 비용으로 지원하는 ‘2021 내 책 갖기’ 나눔 캠페인을 종료 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저서를 출간하려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종이책과 전자북(e-book)을 동시에 제작할 수 있어서, 원고를 가진 국민이라면 누구나 최소 비용으로 시·동시·시조·수필·동화·소설·자서전·강해록 등 소량 출간되어 서점 등에 배포된다.

출간도서는 필요할 때마다 10권 단위로 주문할 수 있다. 재고를 남기지 않기 위해 소량 출간을 원칙으로 한다. 김영일 회장(시인/수필가)은 인터뷰에서 “이 제도는 저소득층을 위한 나눔 캠페인이므로 내 책 갖기를 통해 독서의 붐이 일어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원고는 고객센터(sulmaster@naver.com)로 보내면 된다.

최영석 기자 ksen@k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