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ICA 민관협력사업 통해 인도네시아서 소셜임팩트 ‘창출[한국사회투자]’

0
87

KOICA 민관협력사업 통해 인도네시아서 소셜임팩트 창출[한국사회투자]

한국사회투자가 KOICA 민관협력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사회문제해결 혁신창업 지원 강화 사업’에서 한 멘토가 청년 창업 교육을 위해 소셜 벤처에 대한

지난해 12월 31일 한국사회투자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 민관협력 사업의 하나로 ‘인도네시아 사회문제해결 혁신 창업 지원 강화 사업’을 통해 올해까지 총 946명의 수혜자를 배출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2019년부터 한국사회투자와 KOICA의 민관협력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크게,제조 기반 소셜벤처 창업을 위한 메이커스페이스 조성 ,소셜벤처 창업 교육 및 멘토링 ,기자재 활용 교육 등으로 나뉜다. 먼저 현지 실태 조사를 통해,팹랩반둥, 인스텔라 등 현지 액셀러레이터와의 협업으로 사업 전문성을 높였으며, 고등교육기관 중심 지역이자 청년층이 약 43%에 달하는 반둥 지역에 메이커스페이스를 조성했다. 또한 소셜벤처 창업 교육 및 멘토링과 3D 프린터 사용, 목공 및 공예 모델 제작, 사물 인터넷 기술, 교육과 멘토로 직접 활동하고 있고, 기자재 활용 교육으로 총 946명의 수혜자를 배출했다.

특히 한국사회투자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오프라인 공용 공간의 이용 및 교육이 제한되면서 온라인 메이커스페이스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미 12월부터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을 진행하기 위해 각 교육 과정을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한편 이종익 한국사회투자 대표는 2012년 설립된 임팩트투자사 및 액셀러레이터로 소셜벤처,사회적기업등을 대상으로 “국가, 지역 내 사회 문제가 더 다양해지면서 각국 정부와 기관이 창업가를 육성하고 사회혁신조직을 지원하는 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며 “한국사회투자는 소셜벤처 창업 지원 프로젝트를 통해 인도네시아 내 청년 창업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인효 기자 kjc816@ksen.co.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