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러기사랑나눔회. 희망튼튼박스 전달

0
89
사진설명(부스러기사랑나눔회 코로나19 장기화따른 희망튼튼박스 돌봄지원)

부스러기사랑나눔회 희망튼튼박스 전달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코로나-19로 장기화에 따른 개학 연기 및 지역아동센터와 복지관 등의 사회복지시설의 휴관으로 돌봄의 부재를 막기 위해 어려움을 겪고있는 대구, 경북, 부산지역등 저소득층 아동 600명 에게 결식예방식품 ‘희망튼튼박스’를 제작하여 전달하였다.

즉석밥, 라면, 레트로 식품 등으로 되어 있는 희망튼튼박스는 당장 아동이 끼니를 거르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구성되어 있다.

금번 희망튼튼박스를 받은 한 아동은 “희망선물박스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참 많은 음식이 들어 있었어요. 할머니께서도 맛있다며 잘 드셨습니다 하시면서 , 감사 인사를 말했다.

윤종선 상임이사는 “이번 코로나-19 긴급지원 희망튼튼박스를 통하여 결식아동 발생을 예방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며,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앞으로도 어려움 속에 있는 우리 아이들을 돌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1986년, 1천원의 생명씨앗으로 시작하여 모든 아동이 삶의 주체로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아동권리를 보장한다’는 미션을 가지고 지난 32년간 빈곤 환경의 아이들을 위해 아동중심, 현장중심, 후원자중심의 다양한 나눔의 실천에 앞장서고 있는 아동복지기관이다. 이 기관은 2020년까지 빈곤·결식 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만드는 ‘빈나2020’의 꿈을 향해 질주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busrugy.or.kr]

ksen@ksen.co.kr 고유미 기자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