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사회적경제 활성화 초석 닦는다

0
60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민강연회 모습 (사진 제공=군산시청)

전라북도 군산시가 27억원을 투자해 사회적경제를 활성화한다.

군산시는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견인하는 사회적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올해 사회적경제의 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박람회와 민간 판로를 지원한다. 군산형 사회적기업을 육성하고 일자리창출·사업개발도 지원한다.

특히 군산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를 설치해 사회적경제 분야에 신규 기업의 진입을 촉진하고 기존 기업들은 더욱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군산에서 활동 중인 사회적경제기업은 (예비)사회적기업 25개, 마을기업 5개, 자활기업 10개, 협동조합 123개 등 총 163개다. 최근에 사회적협동조합인 군산사회경제네트워크가 설립돼 사회적경제의 지평을 넓히는 중이다.

시는 군산시 사회적경제 활성화 기본 조례에 따라 사회적경제육성위원회를 구성하고 사회적경제발전 5개년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마쳤다. 세부 시행계획을 수립하고 빠르게 후속조치를 이행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기반을 공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강임준 시장은 “올해 사회적경제발전 세부 시행계획을 수립하고 사회적경제 활성화 방안 등 후속 조치를 이행해 관련기업 성장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최영석 기자 godbreath@naver.com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