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사회 혁신의 기수가 되다

0
48

서울디자인재단, 새활용포럼 개최

패션과 사회적 책임 실천 방안 모색

생활 속에서 새활용 실천을 모색하는 학술행사가 열린다.

서울디자인재단은 12일 새활용포럼을 진행한다. 서울새활용플라자 개관2주년을 기념하는 ‘서울새활용페스티벌’의 일환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업사이클을 통한 사회적 차원의 해결책과 여러 가능성들을 탐구하고 혁신적인 해답을 제시하며 지역 활동을 통해 공공의 가치를 창출하고자 기획됐다.

복식문화학회와 함께 ‘패션과 사회적 책임’을 주제로 환경과 사회에 대한 영향을 중요하게 고려하며 기존의 자원을 새롭게 재창조하고 지속가능한 패션사이클을 모색한다.

1부에서는 컬쳐마케팅그룹 김묘한 대표와 한국윤리적패션네트워크 이미영 대표의 전문가 강연을 통해 참가자들이 패션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해석을 환경적, 윤리적 시각으로 폭 넓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돕는다.

2부에서는 LAR의 계효석 대표, 얼킨의 이성동 디자이너, 공공공간 신윤예 대표의 릴레이강연이 진행된다. 각 브랜드를 통해 패션의 사회적 책임을 브랜드의 방향성으로 추구하는 것의 의미와 지속가능한 패션의 가능성을 타진한다.

이와 함께 지속가능한 패션을 위한 의상디자인, 패션마케팅과 산업을 주제로 하는 분과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새활용플라자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12월까지 ‘사회를 혁신하는 새활용’을 주제로 새활용 실천방안과 사업화 모델을 공유하는 다양한 학술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새활용플라자 홈페이지(www.seoulup.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영석 기자 godbreath@naver.com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