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위례·평택고덕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 사업자 공모

0
25

시세 80% 이하로 장기간 거주 가능
각종 입주민 참여 프로그램도 운영
최대 20년 뒤 토지매수권 받을 수 있어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위례신도시와 평택 고덕지구에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을 짓고 운영할 사회적경제주체를 공모한다.

이번 공모는 LH가 올해 3월 고양삼송(25가구) 및 평택고덕(20가구)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의 사업자를 공모한데 이어 진행하는 두 번째 공모다. LH는 정부의 사회임대주택 공급 확대정책에 발맞춰 앞으로 4년간 매년 사회임대주택 500호를 공급한다는 구상을 세워놓고 있다.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이란 사회적협동조합, 비영리 법인, 사회적기업 등 사회적경제주체가 공공 소유 토지에 빌린 뒤 주택도시기금 등의 지원을 받아 다가구주택을 짓고 청년·신혼부부·고령자와 같은 주거지원 대상자에게 시세의 80% 이하로 15년 이상 임대하는 주택을 말한다. 저렴한 임대료로 장기간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다양한 입주민 참여 프로그램이 운영돼 주거공동체 활성화 효과가 크다.

공모대상은 위례(2필지, 10가구), 평택고덕(5필지, 25가구)의 점포겸용단독주택용지다. 1층을 근린생활시설로 임대할 수 있어 기존의 사회임대주택보다 수익성이 낫다는 게 LH 측의 설명이다.

선정된 사업자는 주택도시기금이 출자한 리츠(REITs)로부터 최대 20년간 토지를 임차하고 건축비 등은 기금 융자와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보증으로 조달할 수 있다. 임대기간이 종료되면 토지매수권을 받는다. 이 과정에서 LH는 해당 주택에 대한 매입약정을 통해 보증기관(HUG)이 보증요율을 인하하고 보증한도를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LH는 오는 18~19일 이틀 동안 참가의향서를 받고, 10월 24일 사업신청서 접수를 거쳐 11월 초 사업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LH 홈페이지(http://www.lh.or.kr)을 참고하면 된다.

변윤재 기자 ksen@ksen.co.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