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의 선택에 응원을!

0
99

청춘공방 17일 신촌 창천문화공원서 ‘Free Time Job’ 개최

17일 구직을 고민하는 청춘들을 위한 축제가 열린다.

대학생문화기획단 청춘공방은 신촌 창천문화공원에서 ‘Free Time Job’을 개최한다.

청춘공방은 ‘청춘의 물음표를 느낌표로 바꾸다’라는 슬로건으로 창단된 대학생문화기획단으로, ‘Dream Blossom Festival’ 개최를 시작으로, Re:, 선택의 미로 전시회, 아파트대책위원회, 하현달(하루의 끝에 현실을 내려놓고 달리다), 식상한 마을까지 지금 청춘들의 고민을 대변해왔다.

이번에는 청춘들이 가장 고민하는 취업에 대한 생각과 제언을 담는다. ‘Free Time Job’은 사회적으로 정해진 가치를 대변하는 ‘Part Time Job’과 대비되는 개념. 취업을 위해 사회에서 요구하는 ‘스펙’을 천편일률적으로 좇는 청춘들이 자신만의 가치를 되찾을 수 있게 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구직을 주제로 ‘진정 내가 원했던 것’을 찾는 데 초점을 맞춘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청춘들은 ‘파트타입잡 그만두기’을 통해 자신을 억압하는 사회적 틀을 직면하게 된다, 이후 ‘win it 부서 탐방하기’, ‘love it 부서 탐방하기’, ‘vary it 부서 탐방하기’를 거치며 자신을 돌아보고 사회적 편견을 극복하는 한편, 내 안의 다양성을 찾는다. 마지막으로 ‘Free Time Job 지원하기’를 계기로 자신의 선택에 대한 자신감을 선언하는 시간을 갖는다.

11시부터 18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 참가한 청춘들에겐 자신의 선택과 다짐을 기억하도록 사회적기업 담쟁이아이엠의 친환경 탈취제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redNblue의 ‘옥탑방 고양이’, ‘2호선 세입자’, 윤형빈 소극장의 ‘관객과의 전쟁’, 삼형제극장의 ‘죽여주는 이야기’ 등의 연극 공연과 KMCA의 ‘오즈의 미술관’, 하이아일랜드의 ‘해피인사이드’ 전시회 등도 열린다.

변윤재 기자 ksen@ksen.co.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